2022.06.29 (수)

  • 흐림동두천 23.8℃
  • 흐림강릉 31.5℃
  • 서울 25.2℃
  • 흐림대전 26.3℃
  • 구름많음대구 30.5℃
  • 구름많음울산 28.3℃
  • 흐림광주 25.8℃
  • 흐림부산 24.6℃
  • 흐림고창 28.2℃
  • 구름많음제주 32.0℃
  • 흐림강화 23.2℃
  • 흐림보은 25.9℃
  • 흐림금산 27.9℃
  • 흐림강진군 27.6℃
  • 구름많음경주시 27.5℃
  • 구름많음거제 24.8℃
기상청 제공

보도기사

윤석열 정부 110대 국정과제 발표, 지방대학에도 초점 맞췄다

지난 3일, 대통령직인수위원회(이하 인수위)는 윤석열 정부 110대 국정과제를 발표했다. 인수위는 국정 비전 달성을 위해 4대 기본 부문(정치·행정, 경제, 사회, 외교·안보)과 미래, 지방시대 등을 국정 목표를 설정했다. 더불어 지역 불균형의 해소에 대한 의지를 강조했다.
6가지 분야의 국정과제 중 지방시대 분야 주요 과제는 사는 곳의 차이가 기회와 생활의 격차로 이어지는 불평등을 멈추고, ‘수도권 쏠림-지방 소멸’의 악순환을 끊어내는 지속가능한 대한민국을 목표로 한다. 권희도(경상대 경제통상 17) 씨는 “창업 콘퍼런스, 교육 세미나와 같은 여러 행사가 중앙에 집중돼 있기 때문에 비록 참여는 모두에게 열려있어도 지방대 학생은 더 많은 정성, 고민이 필요하다”며 “지방대학의 학생으로서 도전에 많은 어려움이 있다”고 말했다. 더불어 “구직의 인사이트는 경험, 환경에 편향적이기에 저희와 후배들은 지방 편향적 구직을 할 수밖에 없을 것이다”고 덧붙였다. 
특히 지방대학 관련 국정과제로 ▲지역 인재 투자협약 제도 ▲지역 거점대학(원) 육성 ▲대학 중심 산학협력·평생교육 등을 강화하는 것을 목표로 두고 있다. 이를 통해서 대학-지자체-산업 간 협력으로 지역 위기를 극복하고 지역 맞춤형 인재를 확보할 수 있다고 봤다.
한편, 인수위는 대학 교육 관련 국정과제로 ▲교원 SW · AI 역량 재고 ▲디지털 인재 양성 인프라 구축 ▲민관 협력 강화를 목표로 하고 있다. 이로써 ‘27년까지 100만 디지털 인재를 양성·공급해 미래 국가 경쟁력의 제고를 기대하고 있다. 또한 ▲학사 제도 유연화 ▲대학 중심의 창업 생태계 구축 ▲부실·한계 대학 개선으로 더 큰 대학 자율로의 역동적 혁신 허브를 구축하고자 함을 밝혔다. 이를 통해 사회·기술 변화에 유연하게 대응하며 혁신을 선도하는 대학 체제로 전환할 수 있다고 보았다. 그리고 새로운 가치 창출과 사회 발전에 기여하는 대학 중심의 스타트업을 활성화하는 데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장부기 수습기자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