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9.26 (일)

  • 흐림동두천 18.4℃
  • 구름많음강릉 18.4℃
  • 흐림서울 22.4℃
  • 흐림대전 21.3℃
  • 흐림대구 19.0℃
  • 흐림울산 19.9℃
  • 흐림광주 21.6℃
  • 구름많음부산 20.0℃
  • 흐림고창 21.4℃
  • 구름많음제주 23.2℃
  • 구름많음강화 19.6℃
  • 흐림보은 18.9℃
  • 흐림금산 18.5℃
  • 흐림강진군 19.9℃
  • 흐림경주시 17.0℃
  • 구름많음거제 20.3℃
기상청 제공

복현메아리

성(性) 에너지, 침묵 속 불타는 생명의 에너지

URL복사
사랑과 성은 인간의 탄생에서부터 죽음까지 오랜 역사를 함께해 온 것이고 지금도 우리의 일상과 삶의 많은 부분을 같이 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성을 터부시하는 유교 문화에 영향을 많이 받은 우리 사회는 성에 대해 말하는 것을 꺼리고, 수치스러운 것이라고 여기는 부정적인 인식이 존재합니다. 성에 대한 교육은 제대로 실행되지 않고 사람들 속에서 열렬하게 토의되지 않습니다. 성에 대한 호기심이 활발한 청소년기부터 시작해 성적 욕구의 인정이라는 것은 결국 전적으로 자신의 주의 깊은 사유와 경험으로 깨닫는 과정이라 사람마다 다르고 그래서 사회적 공감을 일으키기는 더 어려운 경향이 있습니다.
성적 욕구는 하나의 거대한 에너지입니다. 이 성(性) 에너지는 매우 강한데, 이 에너지가 인식되지 못하여 순환하지 못하고 쌓이면 문제가 될 수 있습니다. 성적 욕구를 은연중에 체념하고 무기력해지거나 열등감, 우울감, 분노 등의 감정을 느낄 수 있습니다. 또한, 주변의 자극적인 유혹에 쉽게 집니다. 유혹의 예로는 상대방을 깎아내리거나, 비난하고 질투하게 되는 것부터, 상대에 대한 과도한 집착, 또한 술, 담배, 성형, 게임 등 다양한 것에 대한 중독이 있습니다.
저는 개인적으로 이런 문제 해결의 시작은 자신 안에 존재하는 성적 욕망과 큰 에너지를 제대로 직면하는 것으로 생각합니다. 우리가 우리 자신에 대해 귀 기울여 성적 욕망이 존재하고, 그 에너지는 무한한 잠재력을 가지고 있어 내가 원한다면 긍정적인 방향으로 쓸 수 있다고 생각한다면 어떨까요? 침묵과 외면을 하지 않고 이 에너지를 긍정적이고 창의적인 결과로 만드는, 우리는 굉장한 일들을 할 수 있습니다. 그 대표적인 예들에 관해 이야기해 보려고 합니다.
첫 번째. 외적으로 가꾼다.
이성에게 잘 보이고 싶은, 성적 매력을 돋보이고 싶은 마음에서 우러나오는 에너지는 곧은 자세, 총명한 눈빛, 힘 있고 절제된 몸짓을 만들며 체형을 다듬고 옷을 잘 입어 맵시 있는 스타일을 만듭니다. 잘 벼려진 몸과 자세는 날카로운 검처럼 보이는 사람들에게 호감을 주고 자신만의 분위기를 만들 수 있습니다.
두 번째, 충만한 사랑을 하게 한다.
한 사람은 하나의 독립적인 우주이자 세계입니다. 나와 다른 사람의 배경과 언어를 이해하고, 소통하는 것은 매우 어려운 일이고 그만큼 힘이 들죠. 하지만 이 원동력으로 계속해서 열정적으로 부딪힐 수 있습니다. 또한, 내가 느끼는 추상적인 마음을 상대방에게 마음껏 표현하기 위하는 과정에서 사람은 창의적으로 되고 무한한 영감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실제로 그 번뜩이는 영감을 가지고 사람들은 문학과 예술의 분야에서 훌륭한 작품들을 만들죠.
세 번째, 활력적인 에너지를 가지고 인정받을 만한 훌륭한 성인이 된다.
강력한 성 에너지는 그 자체로 사람을 열정적으로 생각하고 행동하게 합니다. 더 크고 가치 있는 꿈을 생각하게 되며, 목표를 위해 계획을 짜고 행동하게 하는 힘을 부여할 수 있습니다. 그러므로 자신이 하는 일에 대해서 의미 있는 성과를 낼 수 있습니다. 카니예 웨스트는 훌륭한 성과를 내기 위한 원동력으로 모든 젊은이가 아는 성적 욕망을 이루기 위한 에너지를 사용했을 뿐이라고 언급하기도 했죠.
자신의 평생에 걸쳐 자신의 성 에너지를 가장 잘 알고 이해해 줄 수 있는 사람은 바로 자신인 것 같습니다. 가끔은 주변의 너무 많은 의견과 정보에 눈을 감고 누가 뭐라고 하든 자신이 느끼는 그대로의 자신을 인정하는 게 어떨까요? 아이브라함 링컨은 자기가 행복해지기로 마음먹은 만큼 행복해진다고 했습니다. 진심으로 생각하고 믿는 것에 대한 중요성을 말하는 것이지요. 아무도 인정해 주지 않더라도 나만이 내 안에 담긴 무한한 잠재력을 믿고 살아간다면 더 행복한 일상을 살 수 있지 않을까요? 


전소은 (자연대 생명공학 19)



포토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