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2 (월)

  • -동두천 15.3℃
  • -강릉 17.6℃
  • 맑음서울 17.3℃
  • 맑음대전 15.9℃
  • 맑음대구 18.7℃
  • 맑음울산 18.0℃
  • 맑음광주 17.8℃
  • 맑음부산 18.8℃
  • -고창 14.1℃
  • 맑음제주 19.7℃
  • -강화 17.0℃
  • -보은 12.6℃
  • -금산 11.5℃
  • -강진군 14.9℃
  • -경주시 15.1℃
  • -거제 16.0℃

보도기사

먹는 ‘곳’도 먹는 ‘것’도 새롭게 복지관 학생식당 리모델링 준비

오는 여름방학 기간 동안 복지관 학생식당 리모델링 공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번 리모델링 공사는 복지관 학생식당의 노후화된 시설 개선과 음식 메뉴 추가 및 확대를 통해 이용률을 증진시키려는 목적으로 계획됐다. 시설과 홍병열 과장은 “대학회계 예산 중 약 13억 원 정도를 투입해 이번 리모델링 공사를 진행할 예정이다”며 “학생들이 불편하지 않도록 여름방학 동안 공사를 끝내는 것이 목표”라고 말했다. 현재 복지관 학생식당은 주방까지 포함해 총 1048m²의 크기에 365명이 앉을 수 있는 좌석으로 운영 중이다. 홍 과장은 “리모델링 후에는 혼자 식사할 수 있는 1인석과 2인석 등 다양한 형태의 좌석이 설치되므로 공간 확보 문제 때문에 수용 인원은 약간 감소하게 된다”며 “또한 출입구 변경을 위해 기존 출입구 바로 옆에 위치한 스터디룸 한 곳을 없애고 그 위치에 자동문으로 된 출입구를 설치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2층 로비에는 카페 공간을 마련하기 위한 논의가 진행 중이다.
또한 리모델링과 더불어 ▲돈까스 전문 코너 도입 ▲한식 메뉴 확대 ▲면류 및 그릴류 메뉴 도입 등을 통해 학생식당 메뉴를 약 15~17종류로 신규 추가하는 것에 대한 논의가 진행 중이다. 특히 면류 및 그릴류 메뉴는 3차례 이상 시식 행사를 진행해 선정할 예정이다. 본교 생활협동조합 한성훈 사업과장은 “이번 리모델링 공사를 통해 동선을 최소화하고, 학생들이 저렴한 비용으로 식사와 학업을 한 공간에서 해결할 수 있도록 하고자 한다”고 말했다.
이에 윤지연(인문대 영어영문 17) 씨는 “리모델링 공사 중에는 불편함이 있겠지만 이를 감수하더라도 학생식당 리모델링이 꼭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유영선(치대 치의예 17) 씨는 “복지관 학생식당의 밥이 다른 학생식당 밥보다 맛이 없다고 느꼈기 때문에 리모델링 공사와 함께 메뉴 개선도 진행된다면 학생들의 복지관 학생식당 이용률도 늘어날 것 같다”고 말했다.

관련태그

1595호



포토/만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