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22 (월)

  • -동두천 14.7℃
  • -강릉 17.6℃
  • 맑음서울 16.9℃
  • 맑음대전 15.2℃
  • 맑음대구 18.0℃
  • 맑음울산 16.8℃
  • 맑음광주 16.8℃
  • 맑음부산 18.5℃
  • -고창 13.6℃
  • 맑음제주 19.5℃
  • -강화 16.4℃
  • -보은 11.9℃
  • -금산 10.7℃
  • -강진군 14.2℃
  • -경주시 14.6℃
  • -거제 15.4℃

보도기사

대입에 선행학습이 필요 없게 하자! 본교, ‘고교교육 기여대학’에 3년 연속 선정

지난 14일 본교는 교육부의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2015년부터 3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은 선정대학이 대입전형을 고교교육 중심으로 전환하고 중·고교-대학 연계를 활발히 운영하도록 유도하는 교육부 주관 사업이다. 본교 입학본부장 이유철 교수(의전원)는 “사업 선정을 위해 학생부 종합전형의 비율을 늘리고 논술전형(AAT) 비중을 줄였다”며 “KNU 오픈캠퍼스, 중학교 자유학기제 지원 등 본교의 중·고교-대학 연계 프로그램도 좋은 평가를 받은 것 같다”고 말했다. 
이번 사업 선정으로 본교는 총 6억 7천 5백만 원의 국비를 지원 받는다. 이 본부장은 “입학사정관 급여 등 인건비에 2억 5천 만원, 입학생 성향 분석 등의 연구에 수 천만 원, 나머지는 중·고교-대학 연계 프로그램 등에 운영비로 사용될 예정”이라고 밝혔다. 본교는 본 사업비 확보로 대학 재정 부담이 다소 감소될 예정이다. 이 본부장은 “본 사업에 선정되지 않았다면 입학사정관 급여나 여러 고교교육 프로그램 예산을 대학회계로 지원하거나 규모를 축소해야 될 상황이었다”고 말했다. 본교가 기획한 구체적인 사업 내용으로는 ▲고른기회전형 신입생들을 위한 학력보완 프로그램 ▲장애학생 역량강화 캠프, 수화교실 등 본교 재학생에 대한 지원 등이 있다.
한편 작년 9월 20일 교육부 교육과정 정상화 심의위원회는 본교 AAT 전형의 수학과 과학 과목에서 고교 교육과정을 벗어나는 개념이 제시문에 출제됐다고 지적한 바 있다. 이러한 위반사항은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에 감점요인으로 작용해, 사업에 탈락되지는 않았으나 작년 지원금 9억 4백만 원보다 지원액이 감소했다. 이 본부장은 “선행학습 영향평가 시행 첫해라 개념을 충분히 제시문에서 설명하면 문제가 없을 줄 알았다”며 “올해에는 AAT 시행 시 선행 문제 출제를 주의하고자 노력했다”고 말했다. 

관련태그

1595호



포토/만평